한희선 칭찬이 좋은 이유 30가지 2011/1109/1609 1,040

1. 칭찬은 바보를 천재로 만든다.  
  말도 못하고 듣지도 보지도 못하던 헬렌 켈러에게 기적을 만들어 주었다.

2. 칭찬을 하면 꼭 칭찬받을 일을 한다.
  칭찬하고 칭찬하라.

3. 한 마디의 칭찬이 건강을 심어준다.
  몸에서 엔돌핀이 생성되기 때문이다.

4. 칭찬을 받으면 발걸음이 가벼워지고 입에서 노래가 나오는 법이다.

5. 칭찬은 상대방에게 기쁨을 준다.
  돈은 순간의 기쁨을 주지만 칭찬은 평생의 기쁨을 주는 것이다.

6. 본인이 모르고 있는 부분을 찾아 칭찬하라.
  그 기쁨은 10배, 100배로 증폭된다.
 
7. 자기 자신을 칭찬할 줄 하는 사람이라야 남을 칭찬할 수가 있다.
  자기부터 칭찬하라.

8. 아무리 나쁜 사람이라도 칭찬거리를 찾다보면  무수한 칭찬거리가 나타난다.

9. 칭찬은 자신을 기쁘게 하고 상대방을 행복하게 하는 공동 승리를 안겨준다.

10. 누구를 만나든지 칭찬으로 시작하여 칭찬으로 끝내라.
    이 세상이 기쁜 세상이 된다.

11. 운동 선수는 응원 소리에서 힘을 되찾고 사람은 칭찬을 들으며 자신감을 갖는다.

12. 미운 사람일수록 칭찬을 해 주어라.
    언젠가 나를 위해 큰 일을 해 줄 것이다.

13. 칭찬하는 데는 비용이 들지 않는다.
    그러나 큰 비용으로도 해결할 수 없었던 부분까지도 해결해 준다.

14. 칭찬은 어떤 훈장과도 비교될 수 없을 정도의 큰 훈장이다.

15. 칭찬은 보물찾기와 같다.
    보물은 많이 찾을수록 좋은 것이다.

16. 칭찬은 사랑하는 마음의 결정체이고 비난은 원망하는 마음의 결정체이다.
    한 방울의 꿀은 수많은 벌을 끌어 모으지만 1만 톤의 가시는 벌을 흩어놓는다

17. 칭찬은 적군을 아군으로 만들고 원수도 은인으로 만든다.

18. 고객만족, 고객감동을 내세우지만 칭찬은
    이 두 가지를 모두 만족시키고도 남는다.

19. 목마른 사람에게 물을 주는 것이 공덕이다.
    사람은 너나없이 칭찬에 목마름을 느끼고 있다.
    칭찬으로 변화시키지 못하는 것은 어떤 것으로도 변화시키지 못한다.

20. 10점을 맞다가 20점을 맞는 것은 대단한 향상이다.
    칭찬을 듣고 또 들으면 30점이 되고 50점이 되다가 끝내는 100점이 되어 버린다.

21. 칭찬은 불가능의 벽을 깨뜨리는 놀라운 힘이 있다.

22. 자기를 사랑하는 사람만이 남을 칭찬할 수 있다.
    먼저 자신을 사랑하라.
   
23. 상대방의 약점을 보려고 하지 말라.
    약점의 눈으로 보니 약점만 보이는 것이다.

24. 사람의 참모습은 칭찬에서 나타난다.
    칭찬을 통해서 행복한 가정, 신나는 세상이 펼쳐진다.

25. 칭찬은 부정적이고 소극적인 마음을 긍정적이고 적극적인 사고로 바꿔준다.
    내가 말하는 한마디 칭찬이 의식개혁의 시작이다.

26. 칭찬은 웃음꽃을 피우게 하는 마술사이다.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은 웃음이다.

27. 내가 칭찬을 하면 상대방도 칭찬을 되돌려 준다. 
    칭찬을 주고 받는 세상이 지상천국이다.

28. 칭찬을 받으면 더 잘 하려는 노력을 하게 된다.
    더욱 더 칭찬을 받고 싶은 마음이 10배의 능력을 만든다.

29. 칭찬을 받으면 앞길이 훤하게 열린다.
    마음을 열고 활력 있게 행동을 하게 되고 불가능도 가능으로 바뀌어진다.

30. 칭찬을 하다 보면 네가 내가 되고 내가 네가 되어 모두 하나가 된다.




목록보기 답글쓰기 새글쓰기

28 하느님, 너무하십니다 신동오 2013-01-01 737
27 싼타 할아버지~~~~~~~^^* 노엘라 2011-12-23 2265
26 칭찬이 좋은 이유 30가지 한희선 2011-11-09 1041
25 하루일을 마무리하며 (1) 한희선 2011-10-30 1106
24 하루일을 시작하며 한희선 2011-10-30 1079
23 기도문을 외워? (1) 임숙희 2011-10-17 1265
22 조그만 배려 노엘라 2011-10-02 1424
21 잘난 아들! (2) 나무꾼 2011-08-29 1819
20 신부님 의 휴대폰 (2) 나무꾼 2011-08-20 1190
19 어느 남편 의 기도 (1) 나무꾼 2011-08-16 906
18 기억이 안나 (1) 나무꾼 2011-08-16 600
17 아빠는 왜? (2) 나무꾼 2011-08-13 535
16 부부가 함께 보면 좋은 글 (1) 나무꾼 2011-08-13 554
15 분홍꽃 (3) 임숙희 2011-07-21 657
14 아직도 그대는 내사랑~~ (5) 유연희 2011-07-17 638
13 개구리 무덤 (5) 임숙희 2011-07-10 594
12 우리집경사 (2) 신순희 2011-07-09 519
11 동계올림픽 (2) 임숙희 2011-07-06 474
10 아들 (1) 임숙희 2011-07-05 528
9 지옥행~~~!!! 노엘라 2011-07-05 567
새글쓰기
 [1]  2  맨끝